서울에이치피부과의원

언론과함께하는서울에이치피부과

내 피부의 얼룩? 밀크커피반점의 특징과 치료법

 

대학생 최 모(22)씨는 올 여름이 유난히도 힘들었다. 연일 폭염이 계속되었지만 팔에 있는 밀크커피반점 때문에 쉽게 반팔을 입지 못했던 것. 실제 밀크커피반점을 겪고 있는 사람들은 앞선 최씨처럼 상당한 콤플렉스에 시달리고 있다. 특히나 얼굴, , 다리 등 노출부에 발생한 경우에는 더 큰 스트레스에 시달릴 수밖에 없으며 이로 인해 대인기피증과 우울증까지 동반되는 상황도 종종 생긴다. 이와 같이 일상생활에 큰 지장을 미치는 밀크커피반점은 과연 어떠한 질환이며 치료법은 무엇인지 알아보도록 하자.

 

난치성 색소질환, 밀크커피반점

밀크커피반점은, 난치성 갈색반점으로 조직학적으로 멜라닌 세포의 증식 없이 표피에 멜라닌 색소가 증가된 것으로, 건강한 성인의 10~20%정도에서 발견될 만큼 비교적 흔한 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피부에 밀크커피색과 같은 반점이 2~20cm의 크기로 균일한 색상을 띄며 형성되며, 대부분 경계가 명확한 원형이나 각진 형태, 삐죽삐죽한 형태 등으로 얼굴부터 신체의 어느 부위에나 다양하게 발생한다. 이는 고립형과 다발형 두 가지의 병변으로 나눠볼 수 있는데, 고립형은 균일한 밀크커피색의 둥근 반점이나 색소성 병변을 말하는 것으로 신생아에게 비교적 흔한 질환이며 인구의 약 10% 정도에서 나타난다. 모양은 원형, 난원형, 각진 모양, 지도 모양 등 다양한 형태를 띠고 있다. 다발성 밀크커피 반점은 직경 1.5cm 이상의 밀크커피 반점이 6개 이상 나타난 경우로 이렇게 크고 많은 밀크커피 반점이 나타난 경우는 신경과 질환인 신경섬유종증 등을 의심해보아야 한다. 가장 주의해야 할 것은 대부분 어릴 때는 색이 옅기 때문에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고 방치하다가 성장기에 눈에 띄게 커지고 색이 진해지면서 늦게 병원을 찾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레이저를 통해 효과적으로 치료 가능

밀크커피반점을 비롯한 난치성 색소질환은 클리어라이트 IPL과 스펙트라 레이저토닝을 이용하여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다. 복합적인 파장의 빛이 피부에 도달하도록 함으로써 색소 질환인 홍조와 피부 탄력을 개선하는데 효과적인 클리어라이트는 밀크커피 반점 치료에도 충분히 효과를 볼 수 있는 레이저이다. 스펙트라는 높은 출력의 레이저 파장을 가지고 있어 멜라닌 색소 세포를 집중적, 선택적으로 파괴할 수 있다. 높은 출력의 레이저로 아주 짧은 시간 동안 원하는 부위를 파괴함으로써 1회 시술로도 높은 치료 효과를 보여 밀크커피 반점 이외에도 악성 기미나 문신에도 효과를 나타낼 수 있는 레이저이다. 다만, 밀크커피반점을 치료하는데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정확히 피부의 상태를 진단한 후 그에 맞는 치료 계획이 뒤따라야 한다는 것이다. 더욱 체계적이고 복합적인 치료를 위해 치료경험이 풍부한 피부과전문의와 함께 하는 것을 권장한다.

울산 서울피부과 김준형(피부과전문의) 대표원장은 밀크커피반점은 치료를 시작한 후 없어진 듯 하다 재발을 하는 경우가 많다. 때문에 계획해 놓은 치료 프로세스를 꾸준히 지켜나가는 것이 중요하며 피부의 타입, 색소의 상태, 깊이 등이 개인차가 있기 때문에 이를 정확히 파악하고 적절한 치료법을 선택할 수 있는 피부과전문의와 함께 치료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전했다.

 

도움말 | 울산 서울피부과 대표원장 김준형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서울피부과

등록일2018-09-10

조회수1,444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