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이치피부과의원

언론과함께하는서울에이치피부과

[여의사전문의 진료]여성제모, 여성피부질환은 여의사에게

바캉스 떠나기 전, 제모준비 하셨나요?

 

본격적인 여름철이 다가오면서 바캉스 계획을 세우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꾸준히 몸매를 가꿔온 사람에게 노출의 계절인 여름이 반갑지만 몸매를 뽐내기 위해서는 신경 써야 할 부분이 한 두 가지가 아니다.

 

피부에 자극적인 자가제모

 

특히 제모의 경우 남녀를 떠나 여름철 고민거리 중 하나다. 과거에는 겨드랑이나 팔, 다리 등과 같은 기본적인 부위만 제모에 신경을 썼다면 최근에는 비키니라인과 같이 제모영역이 점점 더 확장되었다. 최근에는 털을 제거하는 방법도 다양해져 집에서 간편하게 제모를 하는 이들도 늘고 있다. 그러나 문제는 노출준비로 급작스럽게 자가제모를 했다가 낭패 본 이들도 적지 않다는 것이다. 여성의 경우 제모기, 왁싱, 족집게, 면도기 등의 자가제모 방법으로 털을 관리한다. 반면 남성들은 면도기를 이용해 아침마다 털을 관리한다. 문제는 자가제모가 여러 문제를 일으킬 수도 있다는 점이다. 잘못된 제모 방법과 면도기 관리 등이 세균감염으로 이어져 병원 신세를 지기도 하며 잦은 피부접촉으로 상처를 입을 수 있고 염증 및 색소침착이 야기될 수 있다.


울산 삼산동에 위치한 서울피부과의원 정하나 원장(피부과전문의)제모기나, 왁싱, 면도기 등을 이용한 자가제모는 간편하지만, 임기응변에 불과하고, 이 같은 제모기기의 청결문제로 인한 세균성 피부염 등 다양한 우려가 있는 것이 사실이라고 말했다. 정원장은 또한 특히 자가제모는 피부에 강한 자극을 준다는 것도 우려스러운 점이라고 덧붙였다.

 

모낭만 파괴하여 통증을 최소화한 제모가 가능한 레이저제모

 

피부과 제모시술은 주로 레이저를 이용한다. 레이저의 에너지가 모낭의 검은 멜라닌 색소에 선택적으로 흡수 된 후 털을 만드는 털 주변의 모근과 모낭을 파괴하는 것이 원리다. 피부 및 피지선 등 피부조직에는 영향을 주지 않아 피부 자극 없이 제모가 가능하다. 이러한 치료는 털의 성장주기에 따라 4~5주 간격으로 최소 5회 정도의 시술이 요구된다. 한 번에 넓은 부위 제모도 가능하며 겨드랑이, 종아리, 팔 등 노출 부위 위주로 시술이 진행된다. 이 외에도 자가 제모로 인해 발생한 색소침착 개선 및 미백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레이저토닝과 겨드랑이 땀의 과다 분비를 억제하는 땀주사를 병행하는 경우도 있다.

 

특히 클리어라이트(Clearlight)’는 모근 깊숙이 열 에너지가 전해지며 멜라닌에 대한 흡수도가 높아 효과적인 제모가 가능하다. 투과력이 높아 굵고 깊은 털들에 효과가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비키니 라인 시술을 원하는 여성이나 비교적 굵은 털을 가진 남성에게 적합한 장비다. 또한 신체에 누르듯 핸드피스를 접촉해서 광선을 조사해 보다 직접적인 제모 효과가 있으며 통증은 작아 환자들의 만족도가 높은 편이다.

 

안전하고 편안한 여의사 전문의 진료

 

신체부위별 털의 특징이 다르기에 제모시술의 특징도 제각각이다. 정원장에 따르면 겨드랑이는 다른 부위보다 털의 두께가 두껍고 피부색이 하얗기 때문에 치료효과가 좋은 편이다. 코밑제모나 인중제모 등은 털이 매우 가늘어서 시술횟수가 조금 많은 편이다. 허벅지의 경우 재발률이 낮은 특징이 있다. 비키니라인의 경우 피부가 가장 예민하고 위험성이 높은 곳이어서 여러 번에 걸쳐 세심한 시술이 필요하다.

 

레이저제모는 싸다고 아무곳에서 시술해서는 좋은 효과를 보기 어렵다. 개개인마다 피부유형과 모량 및 굵기 차이가 있기 때문에 본인에게 알맞은 레이저제모 횟수를 제시해주는 곳이어야 한다. 특히나 비키니라인, 브라질리언라인 제모의 경우 자가 제모로 해결하려는 경우가 많지만 이 부위의 경우 다른 피부보다 여리고 약하기 때문에 여의사가 진료보는 피부과에 가서 상담받는게 현명한 방법이다. 여성제모 만큼은 여의사 피부과전문의를 통해 안전하고 위생적인 제모를 받는 것을 추천한다.

 

도움말 | 서울피부과 정하나원장(피부과전문의)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서울피부과

등록일2016-07-28

조회수2,885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