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이치피부과의원

언론과함께하는서울에이치피부과

가을철 햇살에 깊어지는 기미와 잡티, 더 이상 짙어지지 않게

길었던 추석연휴가 지나고 어느덧 성큼 다가온 가을은 선선해진 날씨와 조금씩 차가워지는 바람으로 먼저 느낄 수 있다. 유난히 습하고 뜨거웠던 여름의 강렬하게 내리쬐는 햇볕을 겨우 지났다 싶었더니, 이제는 가을철의 높고 깊은 햇볕이 피부를 위협하고 있다.

 

깊게 물들어가는 단풍구경을 위한 산행, 한층 시원해진 날씨로 어디든 떠나고 싶은 근교나들이 같은 야외활동을 하기 위한 조건은 준비되어 있는데, 피부가 무방비 상태라면 이러한 기미, 잡티가 짙어지는 건 시간문제다.

 

기미, 잡티 꼼꼼히 따져 근본부터 예방해야

기미와 잡티, 주근깨 같은 색소질환은 하나 둘 늘어나기 시작하면 눈 깜짝할 새에 늘어나기 십상인 골치 아픈 질환이라고 할 수 있다.

 

깨끗하고 맑아 보이는 피부의 최대 걸림돌인 색소성 질환. 대체 왜 생기는 걸까?

기미나 잡티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알고 있듯이 자외선 노출에 의해 생기는 경우가 많다. 오랫동안 자외선에 직접적으로 노출되면, 피부의 멜라닌 세포가 자극을 받게 되어 멜라닌 색소의 합성이 증가하면서 피부에 얼룩덜룩한 기미와 잡티가 생기게 된다.

 

아무래도 햇볕에 쉽게 노출되는 얼굴이 기미가 가장 많이 발생하게 되고 주로 눈 밑이나 광대뼈 주변 같은 얼굴의 중심부에 물감으로 흩뿌려 놓은 것처럼 퍼진 모양으로 생긴다. 기미는 보통 여성에게서 더 흔하게 발생하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이는 임신이나 출산, 피임약 복용 등으로 여성의 신체적 특성상 호르몬 변화가 잦기 때문이다. 자외선을 제외한 외부적 요인으로는 과도한 스트레스나 신체 영양 불균형 등이 있다.

 

한 번 생긴 기미, 아직까지는 옅어서 괜찮다고? 절대 그냥 넘기지 말자.

깨끗한 피부만으로도 예뻐 보인다는 말이 있다. 피부가 그만큼 첫인상이나 호감도에 있어서 크게 작용한다는 것일 터. 혹여나 잘못된 피부 관리가 내 피부를 얼룩덜룩 하게 만들고 있지는 않은지, 항상 점검하고, 점검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그래도 깊고 짙은 기미라면? 레이저치료는 빠르면 빠를수록 좋다!

이미 짙어진 기미와 잡티로 고민도 한없이 깊어지기만 하는데, 별다른 방도가 없다고 생각하지는 말자. 고민이 길어질수록 기미의 깊이도 더 깊어지기만 할 뿐이다. 기미, 잡티 같은 색소성 질환은 레이저 치료로 큰 효과를 볼 수 있는 질환 중 하나이다. 사람마다 모두 생김새가 다르고 성격이 다르듯이 기미도 개인별 피부 유형이나 색소 병변의 크기 및 깊이 등이 모두 다르고, 치료방법 또한 다양하기 때문에 피부과전문의를 통해 정확한 진단을 받아야 한다.

 

레이저를 이용한 기미치료에는 여러 가지가 있는데 그 중에서 가장 널리 사용되고 있는 것 중에 하나가 레이저를 이용한 토닝 시술이다. 레이저 토닝은 시술 후 바로 일상으로의 복귀가 가능하여 학생이나 직장인 모두 불편함 없이 시술을 받을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또한, 복합적인 파장을 이용한 IPL 레이저는 빛이 피부에 균일하게 도달하게 하여 시술이 들어가게 되어 기미 같은 색소질환은 물론이고, 울긋불긋한 안면홍조나 피부의 탄력에도 개선 효과가 있다고 하니 눈여겨 볼만한 시술이라 할 수 있다. 또한 마지막으로 프락셀레이저 치료가 있는데 기미 치료와 더불어 피부를 얇게 벗겨 내주는 박피 효과도 볼 수 있는 레이저로서 전체적인 피부의 재생을 유도하고 촉진시켜 건강한 피부로의 귀환을 꿈꿀 수 있다.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서울피부과

등록일2017-11-22

조회수2,619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